• [215] 나의 고백

      내 눈물 닦으시고 
      입가의 미소로 반기시네
      스쳐가는 지난 모든 일들이
      마치 내겐 꿈만 같구나

      보여지는 모든 것이
      빛으로 둘려 눈이 부시네
      아버지는 크시고 사랑이셔라 
      그 마음이 아름다우시네

      우리를 사랑하사 위로하시고
      나를 안아주시네
      아버지는 크시고 사랑이셔라
      내 마음에 감사가 넘치네

      우리를 사랑하사 위로하시고
      나를 안아주시네
      아버지는 크시고 사랑이셔라
      사랑하는 아버지 
      내 사랑하는 나의 아버지




        • 언어선택
        • x